후루룩라면

얼큰시원한 팔도 일품 해물라면 리뷰 본문

팔도라면

얼큰시원한 팔도 일품 해물라면 리뷰

누들사랑 라면지기 2020. 10. 23. 11:40
반응형

 

오늘 소개하는 라면은 팔도 일품 해물라면입니다.

국물라면 대표 라면하면 농심 신라면 / 오뚜기 진라면  / 삼양라면 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저도 이 대표라면 다 먹어보고 팔도에서 나온 해물라면을 먹어보면 국물의 차이를 확연히 느낄 수 있었습니다.

맛의 비결은 스프맛이겠지만 포장지의 내용대로 얼큰하고 시원했습니다.

 

위 사진은 2014년때 패키지 포장모습입니다.

해물라면은 지금까지도 계속 판매되고 있어서 단종되지 않아서 다행입니다.

아래 사진은 요즘 판매하는 해물라면 패키지입니다.

저는 육식류(소, 돼지,등 네발달린 육식)를 좋아하지 않습니다.

대신 해산물을 즐겨하는데요. 그래서인지 이 제품은 해물 베이스가 많아서 일반 국물라면에 비해 시원했습니다.

가끔씩 국물라면이 생각나면 국민대표라면 3종류 (신라면/ 진라면/ 삼양라면) 말고 이 라면을 즐겨합니다.

그래서 저는 이 라면을 먹을 때는 다른거 첨가없이 온전히 있는 그대로 끓입니다.

대파나 계란은 더더욱 넣지 않습니다. 라면 본연의 맛이 시원해서요.

오늘도 아무 첨가없이 끓였습니다. (감기 기운이 있는지 국물이 더욱 당기네요)


환절기 일교차가 심합니다.

감기가 단순히 감기여야 하는데 독감도 유행할 수 있는 시기고 감기 걸려서 오해 받을 수 있는 시기여서

걸리지 않고 예방하는게 최선입니다. 

잘 드시고 잘 주무시고 무리하지 않는 생활되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8 Comments
댓글쓰기 폼